상길! 홈페이지 상길이를 만나요| ZanNavi's space
  현재위치 ► ZanNavi's space : 사진첩 : 글읽기  

----------------------------------------------------------------------
사진첩 [게시판홈][글목록][댓글쓰기][프린트출력]
토론 게시판 블로그  
친구들이랑 광안리에서 2003.1.31
모두 15개의 글이 있습니다. 토론기간: 2003.2.5 ~ 2003.4.20(약 두달동안)
사촌동생들이랑 성지곡수원지 2003.2.1 ^12 | 손상길 N 아버지 회갑축하여행 2003.2.8~9 ################ | 손상길, 은석 17개 N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0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26183

[그림:149-4919_IMG.JPG]
공 네개를 던져서 네개의 나무토막을 쓰러트리면 됩니다.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0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57

[그림:149-4914_IMG.JPG]
한번 째려본 다음에...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0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69

[그림:149-4909_IMG.JPG]
힘차게 던졌으나...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0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54

[그림:149-4916_IMG.JPG]
잘 안되네... ^_^

- 아저씨예, 넘어갔다아입니꺼.
- 넘가뜨리는게 아이라 땅에 떨어져야합니데이.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0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51

[그림:149-4917_IMG.JPG]
카메라를 보고 웃고있는 영일이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0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54

[그림:149-4925_IMG.JPG]
다정한 한쌍... 광안리 해변가 횟집타운쪽 비치필드앞에서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0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61

[그림:149-4929_IMG.JPG]
비치필드에 있는 여러 술집중 한곳... A-T-E-N-E
... 아땡?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0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44

[그림:149-4932_IMG.JPG]
설날 전에 함 모일까요? 라는 한마디에 모인 친구들.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0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46

[그림:149-4941_IMG.JPG]
광안대교 앞에서 폼잡는 남민이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宗勳님께서 2003.2.5(수) 새벽 1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55

나도 끼워줘...ㅠㅠ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1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74

[그림:149-4926_IMG.JPG]
폼잡는 남민이 Il

@ 방금 PD수첩에서 그러는데 몇몇 모자라는 코쟁이들은 Il을 투라고 읽는다매.
@ KIM Jung Il을 그래서 김정투라고 읽는데 글쎄.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1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64

이힛... 종훈아~ 정말 네 글이 끼었구낭~~~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1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68

[그림:149-4944_IMG.JPG]
참새가 방앗간을 그냥 갈수 있나.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손상길님께서 2003.2.5(수) 새벽 1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69

[그림:149-4946_IMG.JPG]
미혹당하는 친구들... 하하하, 난 이 사진 넘넘 맘에 든당.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지영님께서 2003.4.20(일) 낮 3시에 쓰신 글입니다 / 조회수:16172

생각보다 고딩친구들끼리 찍은 사진이 많구나.
흐극

내가 떠난 빈자리가 전혀느껴지지 않음에 섭섭;

한국에 있었으면 필씨.. 거의 모든 사진에 나도 있었을텐데 하는 생각도 들구.

외국에 나와살아보니.. 정말 친구들이 보고싶다.

얻는게 있으면 잃는게 있다는게 정말 맞는거같아.

하지만.. 친구들이.. 나를 여전히 기억해주고 있음을..
언제든지.. 그들에게 달려갈수있음을.. 믿어보며

오늘도 이 먼곳에서 하루를 마감한다.

@@ 친구들 사진 많이 올려도

[고치기][파일첨부][글목록] [Top]


사촌동생들이랑 성지곡수원지 2003.2.1 ^12 | 손상길 N 아버지 회갑축하여행 2003.2.8~9 ################ | 손상길, 은석 17개 N

카테고리 변경 :

댓글을 써주세요... [새글쓰기]
제목
작성자 계속 저장
(이곳 주인장 아이디를 한글 혹은 영문자로 입력해주세요. 홈페이지 주소와 같습니다.)
(골치아픈 스팸땜에 그렇습니다. 너그러이 애교로 봐주시길 부탁드릴께요.)
내용
카테고리 : 추억의 시간속으로

----------------------------------------------------------------------

이 페이지의 최종수정일: 2016.7.18
Copyright (C) 2000-2018 손상길
저작권에 대한 본 사항이 명시되는 한, 어떠한 정보 매체에 의한 본문의 전재나 발췌도 무상으로 허용됩니다. [copyle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