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길! 홈페이지 상길이를 만나요| ZanNavi's space
  현재위치 ► ZanNavi's space : 사진첩 : 블로그  

----------------------------------------------------------------------
사진첩 [글쓰기]
토론 게시판 블로그  

- N  | 카테고리 없는거 | 댓글 1개 ▶n

---

# by _ | 2015.2.9 ~ 2015.2.9 | 조회수:9982 | 댓글 1개 ▶
이 글의 링크 및 트랙백: http://www.zannavi.com/blog/4/403
[고치기][파일첨부][프린트출력][댓글쓰기]

잘 지내세요?^^ N  | 카테고리 없는거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들렀다 갑니다. 독일로 가셨네요~ 새로운 곳에서 적응 잘 하고 계신지..
건강히 잘 지내시고.. 늘 건승하세요^^

# by 조우경 | 2011.11.7(월) 밤 10시 | 조회수:9420
이 글의 링크 및 트랙백: http://www.zannavi.com/blog/4/2200
[고치기][파일첨부][프린트출력][댓글쓰기]

첫 돌 N  | 수영아빠·한나엄마 | 댓글 8개 ▶n

[그림:IMG_6037.jpg] [그림:IMG_6041.jpg] [그림:IMG_2085.jpg]
오늘은 수영이의 첫돌입니다.
아빠, 엄마와 조촐한 파티를 하였습니다.
풍선과 배너도 사서 붙이고, 아빠가 예쁘게 '수영첫돌'이라는 글씨도 새겨주셨습니다.
지금까지 찍었던 사진들도 프린트해서 벽에 붙여놓고, 데이지꽃도 준비하였어요.
돌잡이로는 돈, 노트, 실, 붓, 전화기를 놓았습니다.
이모가 보내준 예쁜 한복을 입었어요.


지난 1년동안 건강하게 자라주어서 너무 고맙고 다행입니다.
물론, 잘 안먹어서 속을 좀 썩이기도 했지만, 요즘은 밥을 잘 먹고 있어요.
특히, 계란찜과 미소국을 너무너무 잘 먹습니다.
그래도 역시 과일을 제일 좋아해요.
과일을 보면 멀리서도 빛의 속도로 기어온답니다.

아직 혼자 걷지는 못하지만 잠깐씩은 혼자서 서 있을수도 있어요.

수영이는 집안에서는 엄마를, 밖에서는 아빠를 더 좋아합니다.
외출복만 입으면 아빠한테만 안기거든요.

1년간 정말 많이 컸네요. :)

# by 한희정 | 2010.5.21 ~ 2010.5.21 | 조회수:21313 | 댓글 8개 ▶
이 글의 링크 및 트랙백: http://www.zannavi.com/blog/4/2145
[고치기][파일첨부][프린트출력][댓글쓰기]

예전 사진들 N  | 수영아빠·한나엄마

[그림:IMG_1544.jpg] [그림:IMG_1557.jpg] [그림:IMG_1565_2.jpg] [그림:IMG_1567.jpg] [그림:IMG_1581.jpg] [그림:IMG_1957.jpg] [그림:IMG_1970.jpg] [그림:IMG_1979.jpg] [그림:IMG_1983.jpg] [그림:IMG_1990.jpg] [그림:IMG_1998.jpg] [그림:IMG_2018.jpg] [그림:IMG_2033.jpg] [그림:IMG_2087.jpg] [그림:IMG_2092.jpg] [그림:IMG_2123.jpg] [그림:IMG_2128.jpg] [그림:IMG_2132.jpg] [그림:IMG_6023.jpg]
독일로 이사오기 전에 찍었던 사진들인데 이사하면서 바빠서 올리지 못했던 사진들이예요.
한꺼번에 다 올립니다.

돌잔치에 썼던 풍선을 허리에 매고 놀던거, 엄마 아빠 결혼기념일에 같이 캔사스시티 놀러갔던거, 집에서 아파트단지내에서 놀던것등이 있네요.

# by 한희정 | 2010.10.29(금) 낮 2시 | 조회수:13453
이 글의 링크 및 트랙백: http://www.zannavi.com/blog/4/2198
[고치기][파일첨부][프린트출력][댓글쓰기]

가을소녀 N  | 수영아빠·한나엄마

[그림:IMG_3392_2.jpg] [그림:IMG_3382_2.jpg] [그림:IMG_3408_2.jpg] [그림:IMG_3404_2.jpg] [그림:IMG_3376.jpg]
집근처 놀이터 가는 오솔길에 낙엽이 쌓여있습니다.
수영이는 신이 났어요.

# by 한희정 | 2010.10.24(일) 새벽 2시 | 조회수:13339
이 글의 링크 및 트랙백: http://www.zannavi.com/blog/4/2197
[고치기][파일첨부][프린트출력][댓글쓰기]

꽃순이 N  | 수영아빠·한나엄마

[그림:IMG_3311.jpg] [그림:IMG_3284_2.jpg] [그림:IMG_3312.jpg] [그림:IMG_3326.jpg] [그림:IMG_3281_2.jpg] [그림:IMG_3289_2.jpg] [그림:IMG_3288.jpg] [그림:IMG_3290.jpg] [그림:IMG_3322.jpg] [그림:IMG_3287_2.jpg] [그림:IMG_3295.jpg] [그림:IMG_3417_2.jpg] [그림:IMG_3419_2.jpg]
수영이는 꽃을 많이 좋아합니다.
꽃을보면 '꽃'이라고 말하며 손가락으로 가리키지요.

-음.... 꽃이 어디있는지 눈감고도 알아요.
-꽃들아 기다려라, 내가 다 찾아낼꺼야!!
-여기도 꽃, 저기도 꽃.. 꽃! 꽃! 꽃! 노란꽃도 있네!!
-아, 힘들어 잠시 쉬어야지.
-엄마, 꽃이 예뻐, 내가 예뻐?
-한눈 파는 척 하며 꽃을 뜯어요.. 안돼!!!!
-진짜 꽃도 좋아하지만, 레고에 있는 꽃도 좋아해요..(먹지마....)

# by 한희정 | 2010.10.24(일) 새벽 2시 | 조회수:12468
이 글의 링크 및 트랙백: http://www.zannavi.com/blog/4/2196
[고치기][파일첨부][프린트출력][댓글쓰기]

저 밥 잘먹어요. N  | 수영아빠·한나엄마

[그림:IMG_3405.jpg] [그림:IMG_3408.jpg] [그림:IMG_3407.jpg] [그림:IMG_3410.jpg] [그림:IMG_3412.jpg]
-저 정말 잘먹거든요, 저 먹는거 보실건가요?
-손으로 집어먹는게 제맛.
-참, 소스에 찍어 먹어야지.
-냠냠... 아빠좀 주라.. 어림없는 소리!!
-뭐야, 이게 다야? 뭐 좀 더 없나요?

# by 한희정 | 2010.10.24(일) 새벽 1시 | 조회수:12097
이 글의 링크 및 트랙백: http://www.zannavi.com/blog/4/2195
[고치기][파일첨부][프린트출력][댓글쓰기]

아쿠아리움 구경 N  | 수영아빠·한나엄마 | 댓글 1개 ▶n

[그림:IMG_3305.jpg] [그림:IMG_3316.jpg] [그림:IMG_3338.jpg] [그림:IMG_3344.jpg] [그림:IMG_3393.jpg] [그림:IMG_3378.jpg] [그림:IMG_3371.jpg]
함부르크 동물원에는 아쿠아리움도 있습니다.
전에는 동물원만 다녀왔는데, 이번에는 날이 살짝 추워져서 아쿠아리움만 다녀왔습니다.

-아쿠아리움 입구에선 원숭이와 새가 맞이해줍니다.
-아줌마, 뭐하세요? 저도 들어가도 되나요?
-이걸로 보면 크게 보인다는거죠?
-아빠 여긴 뭐가 있는거예요?
-엄마, 이거 먹어도 되는건가?
-아님 나 갈래.
-그럼 엄마 볼 먹어야지.

# by 한희정 | 2010.10.24 ~ 2010.10.24 | 조회수:9918 | 댓글 1개 ▶
이 글의 링크 및 트랙백: http://www.zannavi.com/blog/4/2193
[고치기][파일첨부][프린트출력][댓글쓰기]

가을산책 N  | 수영아빠·한나엄마

[그림:IMG_3442.jpg] [그림:IMG_3435.jpg] [그림:IMG_3438.jpg] [그림:IMG_3419.jpg] [그림:IMG_3420.jpg] [그림:IMG_3426.jpg] [그림:IMG_3431.jpg] [그림:IMG_3414.jpg]
어느덧 가을인가 싶더니 벌써 겨울입니다. 이미 눈이 왔었거든요. (비랑 같이 살짝쿵 온거지만..)
몇주전 주말에 함부르크 시내에 있는 알스터 호수가 산책을 다녀왔습니다.

낙엽을 주워서 아빠에게 건네줍니다.
물을 너무 좋아해서 더 가까이 가는건 막아야해요.
엄마 손잡고, 아빠 손잡고 이리저리 끌고다녀요.
호수안에있는 분수에 생긴 무지개도 구경하고요.

# by 한희정 | 2010.10.24(일) 새벽 1시 | 조회수:9024
이 글의 링크 및 트랙백: http://www.zannavi.com/blog/4/2192
[고치기][파일첨부][프린트출력][댓글쓰기]

새가 좋아요~ N  | 수영아빠·한나엄마 | 댓글 1개 ▶n

[그림:IMG_2817.jpg] [그림:IMG_2445.jpg] [그림:IMG_2816.jpg] [그림:IMG_2819.jpg]
함부르크 중심가에는 커다란 호수가 있습니다.
이 호수에는 백조, 오리, 갈매기 등이 서식하고 있어요.

-오리야, 어디가니? 가지마~
-엄마가 먹이로 백조를 유인하다.
-먹을거 다 먹고 떠나는 백조. '너도 간다 이거지? 흥!'

# by 한희정 | 2010.8.3 ~ 2010.8.3 | 조회수:10312 | 댓글 1개 ▶
이 글의 링크 및 트랙백: http://www.zannavi.com/blog/4/2190
[고치기][파일첨부][프린트출력][댓글쓰기]

블로그 마당 둘러보기
상길이 게시판 (738) N n
한국현대미술 (122) N n
All that computer (19) N
사진첩 (296) N n
  – 카테고리 없는거 (14) N n
  – 97 겨울 유럽여행 (30) N n
  – 추억의 시간속으로 (38) N n
  – 생활의 발견 (41) N n
  – 낯선 곳으로의 초대 (26) N n
  – 먼지 뽀얀 다락방 (4) N n
  – 결혼이야기 (17) N n
  – 유학통신 (53) N n
  – 수영아빠·한나엄마 (73) N n
Research (44) N n
결혼 (73) N n
목록형태로 보시려면 위 토론버튼을 선택하거나 [이곳]을 선택하세요.

최근 8주간 꼭지글/댓글
요즘 글이 참 뜸하네요... -_-

한화면 글개수
 
[전부다 읽은걸로] [카테고리 바꾸기]

몇번째 글?
10 20 30 40 50 60 70 80 90 100 >>
번째 글
(총 296개의 꼭지글이 있습니다.)


빠른 찾기 :

새로운 글을 써주세요...
제목
작성자 계속 저장
(이곳 주인장 아이디를 한글 혹은 영문자로 입력해주세요. 홈페이지 주소와 같습니다.)
(골치아픈 스팸땜에 그렇습니다. 너그러이 애교로 봐주시길 부탁드릴께요.)
내용
트랙백쏘기 이 글과 연관된 블로그 글주소를 적으면, 그곳에다 트랙백을 남겨줍니다. 없으면 안써도 됩니다.
[카테고리편집]

----------------------------------------------------------------------

이 페이지의 최종수정일: 2017.9.12
Copyright (C) 2000-2019 손상길
저작권에 대한 본 사항이 명시되는 한, 어떠한 정보 매체에 의한 본문의 전재나 발췌도 무상으로 허용됩니다. [copyleft]